일·생활 균형 및 성평등 현안과 유연근로제의 한계

제목
일·생활 균형 및 성평등 현안과 유연근로제의 한계
Why Flexible Working Alone Will Not Fix Pressing Issues of Work-Life Balance and Gender Equality
저자

정희정

발행연도
2019-03-31
발행기관
한국보건사회연구원
Series
국제사회보장리뷰 2019년 봄 8호, pp.49-60
Journal Title
국제사회보장리뷰
초록
한국 정부를 포함한 많은 정부가 근로자의 일·생활 균형을 강화하고 노동시장의 성평등을 촉진하기 위한 방안으로 유연근로제를 검토하고 있다. 그러나 유연근로제는 제도가 도입될 곳의 근로 문화와 성 규범 환경에 따라 오히려 전통적인 성역할을 굳히거나 일과 가족 간의 갈등을 심화시킬 수도 있다. 이 글에서는 유럽과 미국의 자료들을 인용해 왜 이런 일이 일어날 수 있는지를 설명한다. 또한 근로시간을 축소하고 할당제 부성휴가와 같은 가족정책을 도입하는 것이 유연근로제의 원래 목적을 달성하는 데 왜 필수적인지를 밝히고자 한다.
ISSN
2586-0844
Files in This Item: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License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