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금연구역 지정 제도의 운영 현황과 확산 방안에 관한 질적 연구

Full metadata record

DC FieldValue
dc.contributor.author황지은
dc.contributor.author박언주
dc.contributor.author조성일
dc.date.accessioned2019-10-10T04:15:36Z
dc.date.available2019-10-10T04:15:36Z
dc.date.created2019-09-30
dc.date.issued2019-09-30
dc.identifier.issn1226-072X
dc.identifier.urihttp://repository.kihasa.re.kr/handle/201002/33280
dc.description.abstract공동주택 내 간접흡연으로 인한 이웃 간의 분쟁을 해결하고 간접흡연의 피해를 방지하고자 공동주택 거주자 2분의 1 이상이 그 공동주택의 복도, 계단, 엘리베이터, 지하주차장 4곳 전부 또는 4곳 중 일부가 금연구역으로 지정되는 것에 동의하면 금연구역으로 지정되는 제도가 2016년 9월 시행되었다. 그러나 현재까지 전국 5% 미만(2018년 6월 기준)의 공동주택이 금연구역으로 지정되어 있다. 따라서 본 연구는 공동주택 금연구역 지정 제도의 확산 방안을 모색하고자 아파트 관리 운영 주체인 관리소장 등 총 11명을 대상으로 심층 면담을 실시하였다. 연구 결과, 금연아파트 지정은 간접흡연 피해 주민의 건의 또는 흡연 민원 해결을 위해 관리사무소 측에서 제안하면서 시작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파트 관리소장들은 아파트 금연구역 제도 도입 후 공용구간에서의 흡연 감소, 간접흡연 피해 개선 등 긍정적인 효과뿐만 아니라 세대 내 흡연으로 주민 간 갈등이 심화 되었다는 부정적인 평가 의견도 제시하였다. 지역사회 전반에 공동주택 금연구역 지정 제도의 성공적인 확산과 정착을 위해서는 제도 개편, 대국민 홍보 실시, 층간흡연 문제 해소 등 국가 차원의 해결 방안 마련과 적절한 단속과 처벌 등 지역사회 노력이 요구되며 이는 입주민의 적극적인 협조와 흡연자의 제도 순응이 동반되어야 한다.
dc.description.abstractMost people in South Korea live in collective housing such as apartments, rather than in detached homes, and the issue of smoking in common areas is often controversial among residents. Since September 2016, the head of a Si/Gun/Gu, a local government leader, has been authorized to designate all or a section of the hallways, stairways, elevators, or underground parking garages of collective housing buildings as smoke-free areas if at least one-half of the households residing in the buildings agree to the restrictions. Nonetheless, as of June 2018, fewer than 5% of collective housing buildings have implemented designated smoke-free areas. Therefore, this study aimed to determine ways to expand the designation of smoke-free areas in collective housing buildings, focusing specifically on apartments. We conducted in-depth interviews with 11 apartment building managers and analyzed the results using content analysis. Proposals to create smoke-free areas in apartment buildings were proposed by either residents who suffered from secondhand smoke inhalation or by managers seeking to resolve residents' complaints about smoking. According to our results, after these proposals received the required approvals and were implemented, smoking in public areas was reduced, but smoking in individual apartments increased, intensifying the conflict among residents. In this context, national-, community-, and individual-level efforts are needed to expand smoke-free areas in collective housing buildings. Additionally, educational campaigns and initiatives to prevent tobacco smoking in collective housing buildings are also needed.
dc.formatapplication/pdf
dc.format.extent31
dc.languagekor
dc.publisher한국보건사회연구원
dc.rightsKOGL BY-NC-ND
dc.rights.urihttps://creativecommons.org/licenses/by-nc-nd/2.0/kr/
dc.rights.urihttp://www.kogl.or.kr/info/licenseType4.do
dc.title아파트 금연구역 지정 제도의 운영 현황과 확산 방안에 관한 질적 연구
dc.title.alternativeA Qualitative Study of Smoke-Free Areas in Apartment Buildings: Current Situation and a Way Forward
dc.typeArticle
dc.type.localArticle(Series)
dc.subject.keyword흡연
dc.subject.keyword금연
dc.subject.keyword금연구역
dc.subject.keyword아파트
dc.subject.keyword공동주택
dc.subject.keywordTobacco
dc.subject.keywordSmoking Free Area
dc.subject.keywordApartment
dc.subject.keywordCollective Housing
dc.description.eprintVersionpublished
dc.citation.title보건사회연구
dc.citation.volume39
dc.citation.number3
dc.citation.date2019-09-30
dc.citation.startPage602
dc.citation.endPage632
dc.identifier.bibliographicCitation보건사회연구 제39권 제3호, pp.602-632
dc.date.dateaccepted2019-10-10T04:15:36Z
dc.date.datesubmitted2019-10-10T04:15:36Z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License License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