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시아 국가의 저출산 대응 전략 연구 Ⅰ

제목
동아시아 국가의 저출산 대응 전략 연구 Ⅰ
A Study on Low-Fertility Response Strategy of East Asian Countries
저자

신윤정우해봉; 윤자영; 임지영

키워드
저출산, 인구정책, 동아시아
발행연도
2018
발행기관
한국보건사회연구원
초록
동아시아 국가들은 공통적으로 인구정책을 국가 경제 발전 전략의 일환으로 추진해 왔다. 심각한 저출산 상황에 직면하여 정책의 방향을 전환하고 있지만 인구 정책 패러다임에서 근본적인 변화가 나타났는가는 분명하지 않다. 저출산을 둘러싼 동아시아 국가의 특수성과 유사성에 대한 이해를 기반으로 할 때 한국 정부는 더 효과적인 정책을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

This study provides updated information on fertility trends in the four countries of Japan, Singapore, Taiwan, and Korea and further develops the knowledge on population policies underlying the phenomenon of low fertility rates in these countries. The first section looks at general trends in fertility rates by both cohort and period and explores trends in delayed childbirth and the recovery of childbirth of East Asian women. The second section analyzes the socio-economic background of low birthrate in East Asian countries with the fuzzy set methodology that explains what aspects of economic and socio-cultural characteristics of East Asia are influential on birth in comparison with other countries. The third section takes a closer look at the specific historical roots and development of population policies in four East Asian countries. Compared with prior research that mainly focused on the similarities among these countries, this study sheds new light on the low fertility crisis in East Asia by addressing cross-country differences in population policies. The results of this study demonstrate that fertility rates of East Asian countries are not likely to increase in the near future. The socioeconomic characteristics and pro-natal policies distinguishing the East Asian countries with low fertility rates from their European counterparts are clearly visible. It follows that public policy responding to low fertility rates should be designed based upon a comprehensive understanding of the unique characteristics of East Asian countries. Most East Asian governments have announced at some point that public policy has been redirected toward encouraging childbirth, though it is not clear whether or not underlying assumptions regarding population policies have changed. New ideologies that replace ingrained developmentalism are needed, and welfare systems that address family policy, and not simply pro-natal policy, should be reinforced.
목차
Abstract 1
요 약 3
제1장 서 론 7
제1절 연구 배경 및 목적 9
제2절 연구 내용 및 방법 13
제2장 동아시아 국가의 출산율 현황 15
제1절 서론 17
제2절 선행 연구 결과 19
제3절 동아시아 국가의 코호트 출산율 분석 38
제4절 코호트 완결출산율 변화 분해 분석 62
제5절 소결 76
제3장 동아시아 국가의 출산 관련 사회적 배경 분석 79
제1절 서론 81
제2절 선행 연구 결과 83
제3절 연구 방법론 88
제4절 기술 분석 결과: 출산 관련 사회적 배경 94
제5절 퍼지셋 질적비교분석 109
제6절 소결 122
제4장 동아시아 국가의 인구정책 분석 127
제1절 서론 129
제2절 일본의 인구정책 130
제3절 중국의 인구정책 141
제4절 대만의 인구정책 147
제5절 싱가포르의 인구정책 153
제6절 한국의 인구정책 158
제7절 종합 및 시사점 164
제5장 결 론 171
제1절 연구 결과 종합 173
제2절 정책적 제언 176
참고문헌 187
부록: 부표 197
보고서 번호
연구보고서 2018-19
ISBN
978-89-6827-543-2
Files in This Item: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License License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