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령대별 삶의 만족 영향요인 분석과 정책 과제

Full metadata record

DC FieldValue
dc.contributor.author김성아
dc.contributor.author정해식
dc.date.accessioned2019-05-20T01:32:39Z
dc.date.available2019-05-20T01:32:39Z
dc.date.issued2019-04-01
dc.identifier.issn1226-3648
dc.identifier.urihttp://repository.kihasa.re.kr/handle/201002/31969
dc.description.abstract행복을 측정하는 지표인 삶의 만족 수준이 주요 선진국에서는 연령에 따라 40~50대까지 점차 낮아지다가 다시 회복하는 U자형을 보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17년 사회문제와 사회통합 실태조사’ 원자료를 이용해 살펴본 결과, 한국에서는 연령이 높아질수록 삶의 만족 수준이 낮아지는 우하향 경향이 있음을 확인하였다. 이에 청년(19~34세), 중년(35~49세), 장년(50~64세), 노인(65세 이상)의 연령대별 삶의 만족 영향요인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생애주기별 특성을 고려하여 한국인의 행복을 증진하기 위한 정책 과제를 제안하였다.
dc.formatapplication/pdf
dc.format.extent10
dc.languagekor
dc.rights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CC BY-NC-ND 2.0 KR)
dc.rights.urihttp://creativecommons.org/licenses/by-nc-nd/2.0/kr/
dc.title연령대별 삶의 만족 영향요인 분석과 정책 과제
dc.title.alternativeThe Determinants of Life Satisfaction in Different Age Groups and Their Policy Implications
dc.typeArticle
dc.type.localArticle(Series)
dc.citation.title보건복지포럼
dc.citation.volume2019
dc.citation.volume270
dc.citation.number4
dc.citation.date2019-04-01
dc.citation.startPage95
dc.citation.endPage104
dc.identifier.bibliographicCitation보건복지포럼 2019년 4월 통권 제270호, pp.95-104
dc.date.dateaccepted2019-05-20T01:32:39Z
dc.date.datesubmitted2019-05-20T01:32:39Z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License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