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9ㆍ2000년도 모성사망 수준 및 사망원인 분석

제목
1999ㆍ2000년도 모성사망 수준 및 사망원인 분석
저자

한영자; 서경; 장영식; 김동진

발행연도
2002
발행기관
한국보건사회연구원
보건복지부
초록
▣ 연구의 필요성 목적
- 우리나라의 경우 사망신고자료만으로 영아사망이나 모성사망 지표가 산출되지 않아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의료보험자료를 이용한 조사방법을 개발하여 영아사망조사와 모성사망조사를 실시한 바가 있음.
- 또한 그 동안 영아사망조사와 모성사망조사를 각각 별도로 실시하였으나, 조사 대상자 및 조사자료들의 수집방법과 체계에 있어서 유사ㆍ중복부분이 있으므로 시간과 비용을 절약하고자 영아 모성사망조사의 통합조사를 시도하게 되었음.
- 건강보험자료를 근간으로 하여 1999년도 출생아의 영아사망, 1999∼2000년도 발생 사산아에 대한 사망률 산출과 사망아 특성 분석, 그리고 2001. 12. 20∼12. 30일 기간 중 조사한 1999∼2000년도 발생 모성사망 지표 산출과 사망원인 및 특성 분석이 목적임.
▣ 주요 연구내용
- 본 조사 결과 밝혀진 모성사망자수는 1999년 109명, 2000년 97명이었으며, 이중 직접모성사망자수는 1999년 94명, 2000년 80명이었음.
- 출생아 10만명당 모성사망자수인 모성사망비는 1999년에는 18, 2000년에는 15로 1995 1996년의 출생아 10만명당 20에서 5년 동안 25%의 감소가 있었음.
- 연령별로는 35∼39세 이후부터 모성사망비는 급증하기 시작하며 40세 이후에는 상당히 높은 출생아 10만명당 200 전후를 기록하고 있음.
- 15∼49세 가임기 여성 천명당 모성사망자수인 모성사망률은 1995ㆍ1996년 각각 0.011에서 1999년 0.008, 2000년에는 0.007로 감소되었음.
- 연령집단별 모성사망자 분포를 보면 출산을 가장 많이 하고 있는 연령층인 25∼29세와 30∼34세에 집중되고 있음.
- 지역별 모성사망자 분포를 보면, 1999ㆍ2000년 모두 비슷한 수준의 분포를 보이고 있는데 대도시 지역이 1999년 37.4%, 2000년 38.5%였으며, 동기간중 중소도시는 각각 46.8%, 45.9%, 군지역은 각각 15.9%, 15.6%였음.
- 지역별 모성사망자수 분포를 보면 1995ㆍ1996년에는 서울이 각각 31명으로 가장 많았으나, 1999ㆍ2000년에는 각각 19명과 15명으로 감소되었으며, 1999ㆍ2000년에 경기가 26명과 18명으로 전국에서 모성사망자수가 가장 많은 지역이었음.
▣ 기대효과
- 본 연구는 영아사망과 모성사망의 지표를 산출함으로써 향후 모자보건정책의 기초자료로서 활용하며, 또한 OECD에 보고하여 국제 통계자료로서 활용함.
보고서 번호
정책보고서 2002-50-2
Files in This Item: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